홈지기/위 워 솔져스.

뭐 이리 전쟁 영화가 많은지;;


전쟁 영화도 없고;;


군대도 없고;


평화만 있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다..


 


이 영화는 실화를 바탕으로 그려 졌다.


실화를 바탕으로 한 영화 들이 그렇듯이.


지극히 소설적이 되거나 지극히 사실적 묘사가 존재 하게된다.


이 영화는 무척 사실적으로 표현했다.


 


무어장군(맬깁슨)의 전술은 가의 놀랄만 했다.


명장이라고 불려도 손색 없었을 것이다.


적을 앞서 가서 세우는 전술은..


그리고..


출전 하기 전에 그가 했던말.


그 말을 그는 지킨다.


내 뒤에 아무도 남기지 않겠다는말..


 


영화의 표현을 보아도..


최근에본 블랙 호크 다운에 비길만 하다.


‘블랙호크다운’을 군대 갔다온 사람들은 극찬을 한다던데..


이 영화도 그 정도수준은 충분히 이를수 있을거 같다.


 


미망인이 된 이들을 볼때는.. 눈물이 날수 밖에 없었다.


 


잘 만든 영화인듯..


 


그래도; 군대 영화는 싫어;; 군대 싫어;;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