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지기/전화 대대적 손봄.

;;전화기를 손 봤다는 건 아니고.


요금제를..


 


먼저.. 선불식으로 충전 했다.


OKCASH백을 쓸 곳이 없었는데..


오늘 좋은 곳을 찾았따. CASHBAG을.. 전화 선불 요금으로 전환..


삼성 카드 포인트도 변경 해야 겠다.


 


그리고..


지정 번호도 바꾸었다..


지난달 지정 번호로 건 요금이. 전체 전화요금의 7%밖에 안 되는 상황에서.


더이상 지정 번호의 의미가 없다..


하기사; 군바리들한테 전화 걸일이;;


수신자 부담 전화 요금이 그만큼 는거지뭐..


 


그래서 아직 군대를 안간 한 녀석과..


동생, 집으로 바꾸었다..


그러나; 세군대 거의 전화를 안 걸기는 마찬가지인데;;;


 


전화기의 존재 의미마저.. 잃어 버렸다..


수신용으로 바뀌어 간다.. (근데;; 전화 요금은 그대로다;; 왜 그럴까;;;)


수신용이라는 것이. 人-人을 이어 주는 것이 아니라. 社 – 人 을 연결 해주는..


그 이상의 의미가 없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