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2P 렌딧 Lendit 중간점검

P2P를 시작한지 대략 1분기가 지났다. 그래서 중간점검을 해보았다.

이전 포스팅처럼 렌딧은 추가 입금없이 상환되는데로 출금중이다. 아직까지 연체는없으니 양호한 편이다. 그러나 이상하게 실질 연환산 수익률이 초기보다 올랐다. 기존은 6프로대였는데.

역시나.. 추정손실율이 2프로에서 3프로 되야 하는데(업계평균 부실률) 이거를 실질손실률(나한테 발생한 비율)로 싹 바꾸어서 0프로로 해서 올라 보이게 만든것이다.

평균 부실 고려시 여전히 6프로이고 그 이유는 너무 높은 렌딧이 가져가는 수수료. 어서 상환이 완료되야 하는데..

WD 4T purple hdd 구입

HDD가 결국은 또 사망했다.

그냥 PC용으로 쓸때는 괜찮았는데, NAS용으로 24시간 켜놓으니, 사망했나 싶다. 그래도 RAID0이라 데이터 손실은 없는 상태라는게 다행인가.

그래도 하드가 이상하면 즉시 경고를 주고 있어서 다행이랄까.

2017-12-13 22;40;08.PNG

고민을 하다가 하드용량을 늘리기로 했다. 자그만치 4T. 3T를 고민하였으나 하드는 짝수용량으로 사는거라는 이야기가 있어서.

요즘 하드는 일반하드 NAS용. CCTV용등 목적별로 다양하게 나온다. 가격을 올리기 위함인건 알겠는데 나스용 하드는 일반하드에 비해 20프로 이상비싸다. CCTV용은 5프로에서 10프로 비싼데 고가다 보니 할인쿠폰을 적용하니 일반과 큰 차이가 없고, 나스와 같게 24시간 사용을 전제한것이라 안정성도 믿을만 하다. 나스용으로 써도 되는지 몇개 사이트를 검색한결과 일반적인 나스라면 문제 없다는 결론을 얻었다.

나스하드와의 차이는 내부에 공기보다 가벼운 가스를 채워서 저항이 낮아서 좋다는 정도이다.

교체를 하고 보니 기존하드가 거의 7년 썼다. 이정도면 고장날 기간이기도 하다는 생각이 들었다.

무료 신용 조회서비스 방법

국내의 주요 신용 정보 업체,Nice와 allcredit는 4개월에 1회(1년에 3회) 개인 신용 정보를 무료로 조회 할수 있게 해준다.

이제 연말도 다가 왔으니, credit이 사라지기 전에 조회를 해보았다.

주소는 아래와 같다.

Nice:  https://www.credit.co.kr/ib20/mnu/BZWOCCCSE98 -> 비회원
Allcredit:  http://www.allcredit.co.kr/

각각을 비회원 열람으로 하면 되고, IPIN이 필요하므로 미리 아이디/PW를 확인해보는게 좋다.

조회를 하다보니 작년에 가상화폐 한다고 코빗을 가입했는데, 이것도 신용조회 기록으로 뜬다.

이때 비트코인이 70만원 이었는데… 많이 사두었으면 하는 아쉬움이 들었다.

2017-12-09 11;55;32.PNG

여기서 신용 평점도 나오는데, 이거는 그냥 참고만 하는게 좋다.  개인한테 신용 정보가 중요한 이유는 카드 발급이나 은행대출등 인데, 거기는 자체 기준을 새로 적용한다. 그래서 이런 사이트보다 더욱더 보수적으로 평가한다고 보면 된다.

 

‘사이트 별 무료 조회 메뉴 – 찾기 어렵게 해놓는다. 무료니깐..!

2017-12-09 11;48;15.PNG

2017-12-09 12;31;42.PNG

 

 

비트코인. 알트코인들.

최근의 알트코인 열풍은 엄청나다. 아마 국내만 그런거 같은데 뉴스에 나오니 관심을 가지고 이 관심을 바탕으로 다시 상승과 관심의 증가가 반복되고 있다. 여기 편승해 신규 코인들의 상장.

아래글처럼 나도 잠시 들어갔다 나왔다. 1프로 수수료는 정말 세다. (업비트를 추천..upbit.com)

지금와서 보면 한창 투자를 망설일때 들어갔으면 더 큰 수익이 있었을텐데. 라는 아쉬움도 있다

비트코인은 모두 알것이고 알트코인은 비트코인외 대체적 성격을 가지는 코인으로 비트코인을 제외한 모든 코인을 말한다. 잠깐 투자해본 경험으로는 주식의 땡전주의 성격을 가지는데 금액은 우량주이다. 몇백원 몇천원짜리 주식이나 수십퍼센트가 움직이는데 이건 몇백만원짜리가 수십퍼센트 움직인다. 그리고 아침에 조금올랐으면 추격하는 있고 아침에 떨어졌으면 매도세가 강해진다. 24시간 장이지만 실제적으로는 대부분 기상후 확인하기 때문일것 같다.

.가끔 알트코인의 가치가? 라는 의문을 듣는다. 이건 지폐도 마찬가지이다. 다만 국가가 지급보증을 해주지만 알트코인은 누구도 보증을 보증안해준다. 그러면 금처럼 그 자체가 가치가 있는가? 는 있다고 생각한다. 코인이 그냥 생긴게 아니고 많은 전기를 투자한것 이므로.. 전기세 이상의 가치는 가져야 겠지.

그러나 이런것 보다 알트코인이 추구하는 바를 생각해보고 그것에 투자한다는 생각이 필요하지 않을까. 탈중앙화. 은행이 없는곳. 화폐가 가능을 못하는곳에 금융인프라 공급. 그것을 통한 복지. 이것이 코인들이 꿈꾸는 세상이다.

20배 폭리 취하는 핀테크기업 Toss

최근 토스가 무료 신용정보조회로 가입자를 끌고 있다. 스타트업으로 시작해서 핀테크를 선도한다고 알려진 회사이고, 초창기에 주위에도 많이 홍보를 해주었다. 그런데 이회사의 수수료. 흔히 통행료라고 하는 중계 수수료가 폭리를 취하고 있다는것을 알았다.

가상 화폐 거래가 그것인데 거래수수료가 업비트 같은 경우는 0.05프로이고, 코빗은 0.0? 부터 시작되는데. 토스가 거래를 중계해주면서 1프로 수수료로 올려버린다. 실제 80프로 이상이 토스 통행료. 더군다나 수수료 안내도 부정확하다. 안내는 없는게 맞는것 같다. 잘 모르거나 금액이 작으면 눈에 띄지도 않는다. 이게 목적성을 가진것인지는 모르겠으나 과도한 수수료 책정. 그리고 부족한 정보제공. 과연 합당한것인가.

https://justintimekorea.blogspot.kr/2017/11/blog-post_23.html?m=1

P2P 투자- 8퍼센트 투자 후기

P2P대출의 대모격인 8퍼센트.

초창기부터 알던곳인데 처음 접한이야기가 CEO의 금수저론 때문에 선뜻 투자를 할수 없었다. 왜 금수저론이 나왔는지 잘 기억은 안나지만. 이제와서 투자하는 이유는 이제 오래되서 금수저론이 있었던것을 갑자기 깜박했다;;

여기도 개인채권 중심으로 하다가 사업자금 영역등으로 넓히고 있는것 같다. 그런데 첫페이지에서 상품을 보면 사업자금인것 알겠는데 클릭하기 전까지는 상세 내용을 알수없다. 기존 개인 채권운영하듯이 운영되는 느낌이다.

오래되었다는 거 말고는 차별점이 없는것 같다. 그러나 금융에서 오래되었다는것은 큰 장점이다.

장점

  1. 채권이 12개월 만기로 빠른 자금운용 가능.
  2. 오래되었다. 돈으로 살수 없는 시간이라는 요소.

단점

  1. 다른곳과 차별점이 없다. 이제 스타트업에서 탈퇴하는 것인가?

P2P 투자 – 피플펀드 투자 후기

이곳의 특징은 홈페이지에 기술블로그를 운영하고 있다. 들어가보면 네이밍컨벤션부터 직면했던 문제와 풀어나가는 과정이 있다. 여기는 엔지니어링 회사인가? 이것을 위해 메뉴 한개를 만들었다는 점 때문에 투자를 했다. 최소한 기술력은 가졌다는 의미이니깐.

스타트업을 시작하는데 아이디어만 있고 기술력은 없는데 그냥 제작은 아웃소싱하려는걸 여러번 봤다. 서비스를하면서 당면하는 문제를 해결하려면 자체 기술력이 있어야 한다. 아이디어 카피는 가능하지만 기술 카피는 어렵기 때문에.

피플펀드는 크게 2개의 투자가 가능하다.

개인채권과 담보채권. 개인채권은 개인 신용대출이고 담보대출은 질권을 담보 잡는것이다.

일단 투자하려면 통장연결등을 해야하는데 개인채권은 은행과 통화도 해야하고 매우 복잡하다. 그리고 1주일 동안 자동투자를 해보았으나 투자가 안되었다. 아직은 다른 업체에 비해 개인신용채권이 적은펀이고 굳이 투자하고자하면 8퍼센트등이 좋을것 같다.

담보채권은 여러 종류가 있다. 최근에 드마리스 대출후 부도?비슷한건이 있어서 매출담보 투자는 부담스러운점이 있다. 그래서 현재는 트렌치A중심 운영중인데 다수 트렌치A를 한개 상품으로 간주해서 상한 500만원을 한것은 아쉽다. 트렌치A는 여러채권을 다 섞어서 채권을 만든것으로 채권종류가 많아질수록 위험 분산이 가능해진다. 어떠한 채권으로 구성이 되어있는지 잘 모른다는게 단점이자. 수익률로 보자면 10프로 인데 리스크에 2순위의 수익, 수수료 고민하면 실제로 15프로 이상의 수익이 나와야 할텐데. 믿는수밖에.

장점

  1. 다양한 투자상품군. 트렌치A. 부동산. 채권등 다양하게 있다.

  2. 투자중인 4곳중. 가장 핫! 하다.

단점

  1. 개인채권은 괜히 가입했다.

  2. 아마존 클라우드 쓰는데 왜 트래픽 폭주로 다운이 자주 되나. 404 에러나도 404에러용 페이지좀 만들면 좋겠다. 에러나면 nginx 에러 페이지는 아닌것 같다.

  3. SSL보안인증서가 1년짜리다. 회사 길게 운영한꺼면 비싼거 쓰자.

뭐 특별한 단점은 없다.